먹튀사이트벨벳 먹튀 계열 경고 【텀 두고 재오픈】 간과해선 안 돼

벨벳 먹튀 계열 경고 【텀 두고 재오픈】 간과해선 안 돼

억측, 그리고 과장된 해석으로 회원의 심기를 불편하게 하는 업장은 대부분 먹튀사이트에 속합니다. 놀이터 벨벳에서 발생한 이번 사고도 비슷합니다. 유저는 오랜 시간 이리저리 휘둘리기만 하다, 결국 관리자가 선택한 벨벳 먹튀 사건의 피해자가 되고 말았습니다.

피해 회원은 가까운 지인으로부터 해당 업장을 소개받았습니다. 지인은 벨벳 먹튀 위험이 낮아 보인다며 소개했습니다. 그리고 지인과 유저는 신규 혜택으로 어쩌면 재미를 좀 볼 수 있지 않겠느냐는 기대를 함께하게 되었습니다.

벨벳 먹튀 문제의 당첨 건은 결국 몰수로 처리됨

안타깝게도 이는 헛된 희망이었고, 두 사람 모두 허공에 돈을 흩뿌린 꼴이 되었습니다. 이곳은 다수의 사이트를 개설하면서, 유사시에는 잠적도 거듭하며 피해자들을 양산하고 있는 팀이 운영하던 곳이었습니다. 이 사실을 알 리 없었던 피해자는 벨벳에 수백만 원을 밀어 넣었고, 끝내 벨벳 먹튀 마주하게 되었습니다.

그는 사건이 터지기 전에도, 실시간 게임으로만 200만 원을 잃고 있었습니다. 만약 그가 환전 기능이 없다는 것을 진작 알았다면, 중간에라도 충전을 멈췄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러나 낙첨이 거듭되는 바람에, 벨벳 먹튀 위험성을 알 방법이 없었습니다.

- Advertisement -

뒤늦게 벨벳 먹튀 가능성을 알게 된 계기는 바로 스포츠 적중 건이었습니다. 그는 연거푸 돈을 잃어, 투자금을 회복하고 싶었습니다. 복구를 위해 90만 원을 재충전했고, 이로 승부를 진행해 370만 원 당첨에 성공했습니다. 하지만 운영진은 이를 두고 ‘양방’이라 칭하며 당첨금 지급을 거부했습니다.

벨벳 먹튀 억지 사유로 정당화하고자 듦

관리자가 이유로 꼽은 건, 선택한 두 경기의 시작 시간 차이가 ‘1시간’이라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배당 하락을 노린 것처럼 보이기도 한다며 규정에 따라 아이디를 차단하는 조처를 할 거라 이야기했습니다. 일방적인 통보를 받은 유저는, 본인은 절대 양방 목적으로 접근한 게 아님을 증명하는 자료를 제출할 수 있다고 하소연했습니다.

안타깝게도 그의 말은 전혀 소용이 없었습니다. 어찌 보면 당연한 결과였습니다. 왜냐하면 이들은 토토 먹튀를 위해서만 운영되는 먹튀사이트이니까요. 현재 운영진은 모두 잠적한 상태입니다. 그러나 언제든 또다시 겉모습을 바꿔 나타날 수 있습니다. 부디 먹튀검증 의뢰를 생활화하여, 이런 위험에 휘말리지 않으셨으면 하는 바람이 있습니다.

사이트 <벨벳> 업장 정보

  • 충전처 안내 : 경남은행 1:1 가상계좌 발급

도메인 주요 사항

  • 제보 주소 : vl-tt.com
  • 연관 주소 : sh-13.com, tme-004.com 등

먹튀검증 완료 🥇 보증업체

최신 먹튀사이트